> 뉴스 > 부동산 > 포토뉴스
‘래미안 강남포레스트’ 1순위 당해 마감… 평균 40대 1 기록개포지구 내 ‘래미안’ 브랜드 파워 입증… 최고경쟁률 234대 1
이경운 기자  |  Lkw@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9.15  08:56:4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래미안 강남포레스트 견본주택 전경.

당첨자 발표 22일, 정당계약 27~29일 3일간 진행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지난 14일 진행된 ‘래미안 강남포레스트’ 1순위 청약접수 결과 특별공급을 제외한 185가구 모집에 총 7,544명이 접수해 평균 40대 1의 경쟁률로 1순위 마감됐다.

최고 경쟁률은 234대 1로 전용면적 59㎡ 타입에서 나왔다. 전용면적 59㎡ 타입은 23가구 모집에 총 5,381명이 몰렸다.

이어 전용 96A㎡타입 21대 1, 전용 102A㎡타입 7대 1, 전용 136㎡타입 8대 1을 기록하는 등 중소형부터 중대형 평형까지 골고루 수요자들의 인기를 얻었다.

이로써 삼성물산은 지난해 개포지구에 공급한 래미안 블레스티지, 래미안 루체하임에 이어 래미안 강남포레스트까지 모두 1순위 마감에 성공했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숲세권 입지에 들어서는 강남 재건축 단지인데다 지역 내 선호도 높은 래미안 브랜드 아파트라 분양 전부터 고객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다”며 “고객들의 성원에 힘입어 강남권 일대를 대표하는 최고급 아파트로 보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래미안 강남포레스트’는 총 2,296가구 규모의 대단지 아파트로 조성되며 이 중 208가구를 일반분양 중이다. 달터공원과 맞닿은 이 단지는 강남에서도 손꼽히는 조망권과 쾌적한 주거환경을 갖춰 고객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오는 22일(금) 당첨자 발표되며 정당계약 기간은 27~29일 총 3일간 진행된다. 계약금은 1차 5000만원 정액제, 발코니 확장 및 냉장고, 김치냉장고, 에어컨(전실), 전기오븐, 전기인덕션 등은 기본으로 제공된다.

견본주택은 서울시 송파구 문정동 래미안갤러리(서울시 송파구 충민로 17)에 위치하며 입주는 2020년 9월 예정이다.

이경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2018년 확정, GTX 개통 수혜지 ‘관심’
2
억대 프리미엄 따라오는 분양가상한제 아파트, 하남 포웰시티 주목
3
전포동 첫 재개발 '서면 아이파크' 조기완판 기대
4
[포토] 경북 포항서 5.5 지진 발생···서점 책 쏟아져
5
규제 무풍 안양, 풍선효과에 부동산 시장 '들썩'
6
국토정보공사 "공간정보가 국민 안전을 지킵니다"
7
세종시 아파트값 3.3㎡당 1,000만원 시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