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자재&장비
윌로펌프, 무재해 10배수 달성근무일 기준 1,710일 무사고…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인증패 받아
이경옥 기자  |  kolee@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11  09:29: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이경옥 기자] 윌로펌프(대표 김연중)가 무재해 10배수를 달성했다.

무재해 인증은 업종 및 상시 근로자 수에 따라 목표 시간 동안 산업재해가 발생하지 않은 사업장을 인증하는 제도이다.

윌로펌프는 지난 2010년 7월 7일 무재해 운동에 참여한 이후로 2017년 4월 7일까지 단 한 건의 산업재해도 발생하지 않아 안전보건공단으로부터 무재해 10배수 인증을 받았다.

윌로펌프는 매년 위험성 평가를 받고 2주에 한 번씩 외부 안전 전문가가 현장 위험 요소를 파악하는 등 객관적인 안전관리를 시행하고 있다.

또한, 부산 지역 소방 당국과 협력해 정기적으로 소방 안전 훈련을 실시하고 임직원을 대상으로 오프라인 안전교육을 실시하는 등 회사 내 안전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윌로펌프 관계자는 “무재해운동 10배수 달성은 안전한 일터를 넘어 행복한 가정의 기틀 마련했다는 의미가 있다”며 “이번 인증을 바탕으로 더욱 더 안전한 사업장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경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운정신도시 아이파크’, 알찬 특화설계로 방문객 ‘호평’ 쏟아져
2
보쉬 전동공구, 이마트 트레이더스 군포점서 브랜드데이 개최
3
‘최고의 기술력’ 대우건설, 해외로 팔리면 국부 유출 불가피
4
인사 / 국토교통부 과장급 전보
5
조달청 "내년 하반기부터 드론 공공임무현장 투입"
6
신도시·원도심 더블수혜, '김포 북변5구역 도시환경정비사업' 화제
7
또 다시 매물로 나온 대우건설 헐값매각 우려..”원점서 재검토 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