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부동산 > 포토뉴스
투자 3요소 갖춘 명품오피스 '마곡 보타닉파크타워 3차'지하철 5호선·9호선·공항철도… 메트로 역세권 갖춘 최고 입지
이경운 기자  |  Lkw@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6.20  09:00:5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마곡 최대 규모 LG컨소시엄 바로 앞에 위치한 '마곡 보타닉파크타워3차' 투시도.

마곡지구 내에 공급되는 오피스에 투자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366만 5,080㎡(110만여평) 규모로 개발되는 마곡지구는 56만 9,925㎡(17만평)로 개발되는 상암택지지구의 6.5배정도 큰 규모로, IT(정보기술), BT(생명공학기술), GT(그룹기술), NT(나노기술)의 첨단 융·복합기술 R&D센터 및 업무단지가 조성된다. 향후 산업, 주거, 환경이 하나로 어우러지는 완벽한 자족도시의 기능을 갖출 것으로 기대되고 있는 곳이다.

마곡지구 중심에서 안정적인 수요를 확보하고 있으면서 향후 희소가치까지 높아 투자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는 곳이 있다.

주인공은 ㈜다인산업개발이 공급하는 '마곡 보타닉파크타워3차' 오피스로 상가 128실과 오피스 99실로 구성되어 있다. 상가와 오피스의 전용률이 50% 이상으로 타사(40%대) 대비 높은 전용률을 자랑한다.

대한민국 대표 대기업 R&D 연구소와 비즈니스의 중심에 들어서는 '마곡 보타닉파크타워3차'는 마곡역, 마곡나루역, 공항철도의 메트로 역세권을 갖춘 핵심요지 위치한다. 마곡지구 내 골드라인으로 평가받는 마곡 최대 규모 LG컨소시엄 바로 앞에 위치해 향후 투자가치 상승은 물론이고 상당한 프리미엄도 예상되고 있다.

약 16만명의 대기업 R&D 연구인력의 안정적인 수요가 확보되어 있어 특급상권으로서의 권리금과 투자수익률이 높을 것으로 예상되며, 롯데컨소시엄, 코오롱, 이화여대병원 등 대기업도 입주예정에 있어 상권활성화는 앞으로 더욱 가속화 될 전망이다. 하나자산신탁에서 시행수탁을 맡아 안전하게 투자금을 보호받을 수 있다.

이경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구리·의정부·삼송지구 프리미엄 ‘높아’
2
6.19대책 역발상, 청약 문턱 낮아진 곳 ‘내 집 마련 찬스’
3
인천공항공사, 협력사 2차 면담 개최···정규직 전환 현장목소리 청취
4
안산시, 반월국가산업단지 재생사업 본격 추진된다
5
[현장탐방] 반도건설 '카림애비뉴 일산' 킨텍스 상권·한류월드 중심·장진우 거리 3박자
6
분양가상한제 지역 공공택지 '송산그린시티 금강펜테리움 센트럴파크' 주목
7
국토부, 평창 올림픽 지원 동서축 도로망 속속 개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