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환경
국회 환노위 송옥주 의원, 미세먼지·황사특위 구성 제안문재인 정부 대책 총괄점검 및 법제 논의
선병규 기자  |  redsun@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5.19  17:47:0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선병규 기자] 미세먼지 해결을 위해 새정부가 ‘특별대책기획단(가칭, T/F)’ 설치를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국회에서도 새정부의 대책을 총괄 점검하고 법제 개선과제를 논의할 특위가 구성될 전망이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미세먼지대책특위 위원장인 송옥주 의원(비례대표)은 최근 이같은 내용을 담은 ‘국회 미세먼지·황사대책 특별위원회’ 구성결의안을 20여명의 의원들과 함께 발의했다.

대선 과정에서 당시 문재인 후보는 미세먼지의 발생을 저감하고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명확한 배출원 규명, 취약계층 특별관리, 석탄화력발전소 및 경유차 축소, 대기오염 총량제 확대, 중국 등 동북아 국가와의 외교적 협력 등을 새정부의 공약으로 제시하면서 이를 위해 특별기구 설치를 약속한 바 있다.

현재 미세먼지 소관업무가 환경부, 산업통상자원부, 교육부, 보건복지부, 외교부 등으로 분산돼 있어 정부 내에 미세먼지 대책을 총괄할 특별대책단이 필요하듯, 국회에서도 개별 상임위가 소관 부처별로 대책을 다루게 되는 한계가 있어서 특위 구성이 필요하다는 설명이다.

이번 구성결의안은 강병원, 김영우, 김병욱, 김삼화, 노웅래, 박찬대, 서형수, 소병훈, 신창현, 안규백, 위성곤, 이용득, 이정미, 이훈, 임종성, 진선미, 정춘숙, 조배숙, 한정애 의원 등 20여명이 공동 발의했다.

송옥주의원은 초선의원으로 환경노동위에서 활동하면서 ‘숨 쉴 권리 3법’을 발의해 주목을 받았다.

선병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6월 수도권서 2만 9천748가구 봇물
2
新정부 제2경부축 기대 'e편한세상 용인 한숲시티' 수혜단지 '눈길'
3
거제시 부동산 시장 꿈틀… 남부내륙철도 사업 가시화
4
성남시, 정자동 공공청사터 매각 추진...지식·전략산업, 벤처기업 유치
5
블록형 단독주택 '라피아노' 청약경쟁률 최고 205대 1
6
안심통학 가능한 학세권 단지 인기 ‘高高’
7
[인터뷰] 국토교통연구인프라운영원 유해운 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