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지방종합
대전국토청, 국가하천 유지관리실태 내달 2일까지 점검금강‧삽교천 등 10개 하천 545㎞… 자전거도로‧체육시설 등 살펴본다
대전=황호상 기자  |  kld@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5.20  08:00:2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황호상 기자] 대전지방국토관리청은 금강, 삽교천 수계 등 관내 10개 국가하천 545㎞ 구간에 대한 유지관리 실태 점검을 이달 22일부터 내달 2일까지 10일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점검대상은 고수부지, 자전거도로, 산책로, 나루터, 수변생태공원, 체육시설, 수목 등 국가하천 내 친수시설물이다.

관활 지자체는 국가하천 이용객의 불편 해소를 위해 친수시설물에 대한 사전점검을 실시하며, 대전국토관리청은 이달 29일부터 내달 2일까지 지자체와 합동점검에 나설 계획이다.

이번 실태점검에서는 국토관리사무소, 지자체, 수자원공사 등과 합동으로 이용빈도가 높은 자전거도로 및 산책로, 체육시설 등에 대해 집중적으로 살펴보게 된다. 특히 친수공간 이용객에 대한 설문조사와 함께 금강종주 자전거 노선 점검을 위한 라이딩을 병행하여 실시하며, 이용객의 불편사항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개선키로 했다.

대전국토청 관계자는“자전거도로, 산책로, 체육시설 등 국가하천 친수공간을 이용하는 국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지자체 등 유관기관과 함께 지속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브랜드 선호도 1위 GS건설, 가재울뉴타운 대단지 ‘DMC에코자이’ 분양
2
'랜드마크시티 센트럴 더샵' 예비당첨자 계약 21일 진행
3
日 ‘규슈의 강자’ 티웨이 항공 “후쿠오카 한번 가볼텐가!”
4
'원주기업도시 반도유보라' 제2영동·KTX서원주역(예정) 교통호재 누려 ‘관심’
5
국토부 “서민생활안정 지원 확대 및 국민안전 강화”
6
무더위·미세먼지 걱정 없는 ‘숲세권 단지’ 인기
7
국토부, 건설기계 수급조절 2년 연장···덤프트럭·콘크리트믹서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