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인사/동정/부고
건설기술인協, 제4회 한마음 등반대회 개최75만 건설기술인, 등반대회 통해 건강·결속 다져
김주영 기자  |  kzy@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22  14:00: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22일 한국건설기술인협회(회장 김정중)가 주최한 '제4회 건설기술인 한마음 등반대회'에 협회 임직원, 대의원 및 회원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사진은 등반대회 참가자들의 기념촬영.

한국건설기술인협회(회장 김정중)가 22일 서울 관악산 둘레길에서 ‘제4회 건설기술인 한마음 등반대회’를 개최했다. 행사에는 협회 임직원, 위원회 위원, 대의원 및 회원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둘레길을 등반하며 건강과 결속을 다지고, 결의문 낭독을 통해 건설기술인의 위상을 정립하는 등‘새로운 결의’를 다지며 화합의 시간을 보냈다.

산행을 마친 후에는 협회가 중점 추진하고 있는 2017년도 주요사업을 설명하는 순서도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 협회는 ▲건설기술진흥 및 기술인력, 엔지니어링 분야 특화 연구를 수행하는 ‘연구원 설립’ ▲건설기술인이 존중받는 사회풍토 조성을 위한 ‘권리헌장 제정’ ▲건설기술인의 발자취를 정리한 협회 창립 30년史 편찬 ▲기타 신규 수익사업 발굴 방안 등에 대해 발표했다.

김정중 회장은 “올해는 협회와 건설기술인의 위상제고에 중요한 전환점이 될 것”이라며 “주요 사업에 대한 정확한 로드맵을 수립해 빈틈없이 실천해 나갈 계획” 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건설기술인협회는 지난 2015년을 건설기술인 위상제고 원년으로 선포한 후 정부포상확대, 교육콘텐츠 강화, 회원서비스 향상 등 다양한 사업을 실천하고 있다. 

김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안양시 ‘만안구’ 대형 개발호재 만발… 평촌을 넘어선다
2
한국종합기술 임직원들, 경영권 포함 지분인수 나선다
3
[특별좌담] 4차 산업혁명 시대, 건설산업 BIM 역할
4
구리·의정부·삼송지구 프리미엄 ‘높아’
5
6.19대책 역발상, 청약 문턱 낮아진 곳 ‘내 집 마련 찬스’
6
인천공항공사, 협력사 2차 면담 개최···정규직 전환 현장목소리 청취
7
국토교통 산하 노조 '국토부 장관 임명동의 촉구' 공동성명서 채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