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금융·경제
건설공제조합, 정보보호관리체계 인증 취득···온라인 위협 '철통 방어금융거래 안전 금융기관 자리매김 '기대'···조합원 안전 금융거래 환경 조성 이바지
김주영 기자  |  kzy@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22  07:00:2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김주영 기자] 건설업계의 대표 금융기관인 건설공제조합(이사장 박승준)이 온라인 서비스부문에서 정보를 안전하게 관리하는 능력을 인정받았다. 

건설공제조합이 21일 온라인 서비스부문에서 정보보호관리체계(ISMS) 인증을 취득했다.

ISMS 인증은 기업이 보유하는 정보자산의 안정성 확보를 위해 수립․운영하는 관리 체계가 적정한 지를 공인인증기관이 종합적으로 평가해 인증하는 제도다. 인증은 미래창조과학부가 지정한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서 업무를 총괄하고 잇다.

건설업계 보증, 공제 등을 제공하는 대표적 금융기관인 건설공제조합은 이번 인증을 위해 지난해 1월 보안관리팀을 신설하고, 같은해 4월부터 정보보호 관리체계 수립, 외부 기관 전문 컨설팅 및 보안통제, 임직원 교육 등 다각적인 정보 보안활동을 지속적이고 체계적으로 진행해 왔다.

이를 통해 고객거래 서비스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홈페이지, 인터넷 창구 및 전자계약 업무와 전자서류 시스템부분에 대한 인증을 취득했다.

건설공제조합 관계자는 "이번 ISMS 인증은 정보보호를 위한 임직원 모두의 자발적이고 적극적인 관심과 노력의 결과”라며 “철저한 보안사고 방지를 지속하여 조합원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업무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김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보쉬 전동공구, 이마트 트레이더스 군포점서 브랜드데이 개최
2
분양시장 핫이슈 'BRT역세권' 집값 오르고 분양성적 좋아
3
[전문기자 리뷰] 주거복지로드맵 통해 드러난 물관리 일원화의 '위험성'
4
삼성물산-현대ENG-삼우씨엠, 건설사 취업인기 부문별 1위
5
정부 규제에도 강남권 열기 이어간다… 신설 노선 인근 아파트 ‘인기’
6
단지 규모가 시세 가른다 'e편한세상 용인 한숲시티' 눈길
7
‘지역번호 02’ 프리미엄의 힘… 집값 상승률 견인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