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에너지
석유관리원, '2017년 LPG품질담당공무원' 교육 개최LPG산업 정책 방향 및 액화석유가스법령 개정 등 전문교육 실시
김주영 기자  |  kzy@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21  16:36:3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한국석유관리원이 20일부터 21일까지 대천 한화리조트에서 ‘2017년 LPG품질담당 공무원 교육’을 실시한 가운데, 김중호 사업이사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국토일보 김주영 기자] 한국석유관리원(이사장 신성철)이 LPG품질을 담당하는 공무원들의 업무능력을 한 단계 끌어 올릴 '전문교육'을 실시했다.

석유관리원은 지난 20일부터 21일까지 이틀간 충남 보령 대천 한화리조트에서 ‘2017년도 전국 LPG품질담당공무원 교육’을 개최, 성료했다고 21일 밝혔다. 이 교육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석유관리원 및 한국LPG산업협회가 공동 주관하는 행사로, 매년 각 지방자치단체 소속 LPG품질 담당 공무원을 대상으로 진행되고 있다.

산업부 및 광역․기초단체 LPG담당 공무원 140여명이 참석한 이번 교육은 ▲LPG 시장동향 및 정책 추진방향 ▲LPG 품질특성 및 품질관리 체계 ▲수입제품 품질관리 ▲LPG 미터 재검정 및 수시검사 절차 등 LPG사업 전반에 대한 이해와 실무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내용으로 진행됐다.

 

석유관리원은 교육을 통해 LPG품질담당 공무원의 행정 업무능력이 한 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했다. 동시에 정부-석유관리원-협회-지자체 간 정보교류를 통한 업무 효율성도 제고할 것으로 전망했다.

석유관리원 김중호 사업이사는 “부탄과 프로판의 세액차이를 악용해 수송용 부탄에 프로판을 혼합 판매하는 불법행위가 근절되지 않아 특별단속을 강화할 계획”이라며 “검사를 담당하는 석유관리원과 등록과 처벌 등을 담당하는 지자체, 거래상황보고 수리업무를 수행하는 LPG산업협회가 유기적으로 협업해 LPG유통질서를 확립하자”고 말했다.

김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안양시 ‘만안구’ 대형 개발호재 만발… 평촌을 넘어선다
2
한국종합기술 임직원들, 경영권 포함 지분인수 나선다
3
[특별좌담] 4차 산업혁명 시대, 건설산업 BIM 역할
4
구리·의정부·삼송지구 프리미엄 ‘높아’
5
6.19대책 역발상, 청약 문턱 낮아진 곳 ‘내 집 마련 찬스’
6
인천공항공사, 협력사 2차 면담 개최···정규직 전환 현장목소리 청취
7
국토교통 산하 노조 '국토부 장관 임명동의 촉구' 공동성명서 채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