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부동산 > 포토뉴스
미래형 인공지능아파트 ‘범어네거리 서한이다음’ 5월 분양(주)서한, 대구 핵심주거지서 아파트 202가구.오피스텔 108실 총 310가구 공급
하종숙 기자  |  hjs@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21  11:15:4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KT ICT 라이프 솔루션 적용… 인공지능 시그니처 라이프 실현 ‘기대’
초고층 고급아파트 거리 위치… 대구 수성구 불패신화 이어간다

   
▲ (주)서한이 대구 핵심주거지인 수성구 범어네거리에서 아파트 202가구와 오피스텔 108실 총 310가구의 ‘범어네거리 서한이다음’ 주상복합아파트를 공급한다.<사진은 조감도>

[국토일보 하종숙 기자] 대구 주택시장이 불황기에 접어들었다는 당초 시장의 우려와는 달리 올해 대구 수성구 첫 분양이었던 ‘수성 효성해링턴플레이스’가 1순위 평균 36.9대 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하며 작년의 청약열기를 이은 가운데, (주)서한이 대구의 주거중심지로 평가받고 있는 범어네거리 구 KT자리에 주상복합아파트, 오피스텔 총 310가구를 5월 중 공급할 예정에 있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범어네거리는 대구를 대표하는 주상복합아파트인 두산위브제니스와 화성파크리젠시, 우방 유쉘, 범어숲화성파크드림에 이어 이수 브라운스톤의 입주가 시작되면서 대구의 대표적인 초고층 고급아파트 거리라는 입지적 희소가치 때문에 많은 사람들의 주목을 받아왔다.

대구 주택시장의 공급과잉을 우려하는 목소리도 있지만 수성구는 여전히 새 집이 부족하다. 작년 수성구 입주는 4개단지 1,109가구 뿐이었고, 올해 입주아파트는 브라운스톤 범어 180가구 뿐이다.

올해는 공급도 줄어 상반기 중 공급가능한 단지도 수성 효성해링턴플레이스와 범어네거리 서한이다음 두 단지 뿐이어서 실수요자와 투자자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주거선호도 높은 수성구에 새 집의 희소가치까지 더해져 분양권 거래량과 매매가격도 상승하는 추세다.

분양전문가는 “수성구 불패는 단순하게 수성구라는 입지적 측면에서만 볼 일이 아니라 부동산시장의 수요공급 원칙에 의한 자연스러운 현상으로, 앞으로도 한동안은 수성구 도심 분양은 성공적일 것”이라고 말했다.

서한은 수성구 중의 수성구, 범어네거리인 것만으로도 관심이 집중되는 ‘범어네거리 서한이다음’에서 대구에 없던 미래형 인공지능아파트를 선보이겠다고 밝혀 업계와 수요자의 기대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서한은 ‘범어네거리 서한이다음’에 KT ICT 라이프 솔루션을 적용하고, 인공지능 시그니처 라이프를 실현하겠다고 전했다.

서한은 범어네거리 구 KT자리(수성구 범어동)에 주상복합 아파트 전용 84㎡, 98㎡ 202가구, 오피스텔 59㎡, 74㎡, 84㎡ 108실 등 총 310가구를 5월중 공급할 예정이다.

하종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보쉬 전동공구, 이마트 트레이더스 군포점서 브랜드데이 개최
2
분양시장 핫이슈 'BRT역세권' 집값 오르고 분양성적 좋아
3
[전문기자 리뷰] 주거복지로드맵 통해 드러난 물관리 일원화의 '위험성'
4
삼성물산-현대ENG-삼우씨엠, 건설사 취업인기 부문별 1위
5
정부 규제에도 강남권 열기 이어간다… 신설 노선 인근 아파트 ‘인기’
6
단지 규모가 시세 가른다 'e편한세상 용인 한숲시티' 눈길
7
‘지역번호 02’ 프리미엄의 힘… 집값 상승률 견인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