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자재&장비
강남제비스코, 세계 최초 CNT PCM 대전방지도료 개발우수한 성능 합리적 가격 장점
이경옥 기자  |  kolee@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20  14:25: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이경옥 기자] 강남제비스코가 꿈의 신소재인 탄소나노튜브(Carbon Nano Tube)를 적용한 PCM(Pre Coated Metal) 대전방지도료를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

CNT는 환경친화적인 차세대 소재로써 항공/우주, 자동차, 바이오, 스포츠용품 등에 다양하게 적용되고 있다.

CNT의 인장강도는 강철의 100배 이상, 열전도도는 6,000W/m·K로 다이아몬드보다 2배 이상 뛰어나며, 특히 전기전도도(물질 내에서 전류가 잘 흐르는 정도를 의미하고, 높을수록 대전방지기능이 뛰어남)가 6,000S/cm으로 구리보다 1,000배 이상 뛰어나 대전방지에 최적의 소재이다.

대전방지도료는 도막에 먼지와 이물질 등이 정전기에 의해 부착돼 발생하는 오염과 정전기 스파크에 의한 화재나 폭발사고를 방지하고, 유해전자파를 감소시켜 보다 안전한 환경을 구현하는 기능성 도료이다.

CNT는 그동안 기술적인 문제로 대전방지도료에 적용이 어려웠으나, 강남제비스코에서 오랜 연구개발 끝에 세계 최초로 적용을 성공했다.

CNT적용 PCM 대전방지도료는 금속화합물(Metal Compound)을 이용한 기존 PCM 대전방지도료에 비해 더욱 우수한 성능과 합리적인 가격이 장점이며, 금속화합물이 없어 광택 성능이 획기적으로 향상됐다.

따라서 기존에 대전방지도료를 사용한 반도체 공장이나 수술실, 주유소 뿐만 아니라 대전방지와 유해전자파 차단이 필요한 다양한 곳에서 효율적으로 사용이 가능하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강남제비스코 관계자는 “그동안 가격 문제로 사용을 주저하던 고객들도 CNT적용 PCM 대전방지도료를 적용해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을 만들 수 있을것으로 기대한다”며 “도료 기술 선도기업으로서 혁신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PCM(Pre Coated Metal)은 금속 도장방법의 한 종류로 성형 가공 전에 도장하는 것을 말하며, 품질향상과 더불어 뛰어난 내식성 및 내후성을 확보할 수 있으며, 공사기간을 단축할 수 있다.

이경옥 기자 kolee@ikld.kr

이경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보쉬 전동공구, 이마트 트레이더스 군포점서 브랜드데이 개최
2
분양시장 핫이슈 'BRT역세권' 집값 오르고 분양성적 좋아
3
[전문기자 리뷰] 주거복지로드맵 통해 드러난 물관리 일원화의 '위험성'
4
삼성물산-현대ENG-삼우씨엠, 건설사 취업인기 부문별 1위
5
정부 규제에도 강남권 열기 이어간다… 신설 노선 인근 아파트 ‘인기’
6
단지 규모가 시세 가른다 'e편한세상 용인 한숲시티' 눈길
7
‘지역번호 02’ 프리미엄의 힘… 집값 상승률 견인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