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국토정책
국립해양측위정보원, 성주교육지원청 초청 간담회 '성료'위성항법보정시스템(DGPS) 현장체험 프로그램 설명 및 현장견학 실시
김주영 기자  |  kzy@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2.17  12:59:5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김주영 기자] 경북 성주지역 내 청소년들이 앞으로 자유학기제를 이용해 전파항법분야 교육과 다양한 현장체험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측위정보원(원장 공현동)은 정부3.0 일환으로 지난 16일 2017년도 자유학기제 및 진로교육 지원체제 강화를 위한 간담회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 행사를 위해 국립해양측위정보원은 지난해 업무협약(MOU) 체결한 경상북도성주교육지원청 교육장, 성주중학교장 등 8명을 초청했다.

이날 진행된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은 첨단 위성항법보정시스템(DGPS) 및 '해로드(海Road)' 등 다양한 체험을 주제로 학생들에게 자유학기제·진로교육 역량 신장 및 전파항법분야 교육과 현장체험 프로그램 지원 등을 논의했다.

성주교육지원청 이헌희 교육장은 양 기관의 협의로 자유학기제를 활성화해 학생들이 ICT(정보통신기술) 분야의 진로 탐색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는 기대감을 표했다.

공현동 국립해양측위정보원장은 “자유학기제 운영을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춰 체험교실을 운영하겠다”며 “전기·전자·통신분야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성주군 학생들의 교육 역량을 강화해가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SK건설, ‘보라매 SK뷰’ 견본주택 19日 '개관'···24日 1순위 청약 실시
2
[전문기자리뷰] 부동산 서비스산업 육성 강화해야
3
6월 수도권서 2만 9천748가구 봇물
4
동탄 랜드마크 '동탄 효성해링턴 타워 레지던스' 눈길
5
명품 파라솔 썬가든, 조경·정원박람회서 ‘눈길’
6
동탄2신도시 올해 1만 3천 가구 입주
7
新정부 제2경부축 기대 'e편한세상 용인 한숲시티' 수혜단지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