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업계
LH, 전국 사업현장 해빙기 대비 안전점검 실시319개 건설현장 안전위협요소 일제점검
이경운 기자  |  Lkw@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2.17  10:55: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LH(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 박상우)는 해빙기 대비 전국 319개 관할 건설현장에 대한 일제 안전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17일 밝혔다.

이번 LH의 해빙기 대비 건설현장 안전점검은 국내 최대 건설공기업으로서 예방형 안전관리 활동 강화차원에서, 중대재해를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국가안전대진단’ 기간과 연계해 2월 20일부터 3월 24일가지 5주간 시행된다. 아울러 건설 품질 확보를 위한 품질 점검 또한 병행될 예정이다.

해빙기에는 지반동결 및 융해 현상이 반복되면서 붕괴로 인한 안전사고의 발생 위험이 높아진다. LH는 이번 점검에서 대규모 절개지, 지하굴착부, 장대옹벽 이상 유무, 붕괴사고 위험성이 높은 흙막이·가시설 설치 적성성 등 안전대책 수립·이행 여부 등을 중점 점검할 예정이다.

또한 안전 사각지대 발굴·제거를 위해 교량, 지하차도 등의 구조물공사 및 공사장 주변 관리(지반침하, 인접 구조물 보호조치, 배수계획 및 붕괴위험 계측관리 실태, 안전조치 여부) 등 공사 현장의 전반적인 실태점검과 사고예방을 위한 관련 직원 교육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LH 관계자는 “국가안전대진단 기간 중 해빙기대비 점검을 실시하여 예방형 재난 및 안전 관리 강화로 건설현장 안전사고 등 중대재해를 저감하는데 최선을 다할 계획”라고 말했다.

이경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6월 수도권서 2만 9천748가구 봇물
2
新정부 제2경부축 기대 'e편한세상 용인 한숲시티' 수혜단지 '눈길'
3
거제시 부동산 시장 꿈틀… 남부내륙철도 사업 가시화
4
성남시, 정자동 공공청사터 매각 추진...지식·전략산업, 벤처기업 유치
5
블록형 단독주택 '라피아노' 청약경쟁률 최고 205대 1
6
안심통학 가능한 학세권 단지 인기 ‘高高’
7
[인터뷰] 국토교통연구인프라운영원 유해운 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