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환경
SL공사 후원 야구단, 2017 리틀야구 국가대표 배출
선병규 기자  |  redsun@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2.16  10:16:3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선병규 기자]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이하 SL공사)가 후원하는 인천서구 리틀야구단(대표 김학용)에서 리틀야구 국가대표 선수를 배출했다.

15일 공사에 따르면 인천서구 리틀야구단 김예준(당하초 6년) 선수는 한국리틀야구연맹이 선발하는 리틀 국가대표에 뽑혀 미국에서 열리는 재미유소년야구연맹(KALBA)컵 초청대회와 샌디에고 프레지던트데이 초청대회에 태극마크를 달고 뛰게 된다.

김 선수는 인천서구 출신으로 전국 1,500명 리틀야구 선수 가운데 선발된 30명에 포함돼 16일간의 미국 일정을 치르기 위해 출국했다.

인천서구 리틀야구단은 SL공사와 협약을 통해 지난 2014년부터 드림파크야구장에서 훈련 중이며 남양주 다산기 리틀야구대회 우승 등 우수한 성적을 내고 있다.

 SL공사 관계자는 “지역의 스포츠 꿈나무를 키우기 위해 야구장 등 시설을 갖추고 있다”며 “야구뿐만 아니라 축구, 골프에서도 우수한 인재를 양성할 수 있도록 장학금 지급 등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선병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도공ㆍ시설안전공단, 2년연속 공기업 경영평가 A등급
2
‘청주 동남지구 우미린 풀하우스’ 공공기관 이전 및 신설로 분양 가치↑
3
집값 상승률 두자릿수 성동구서 ‘금호동 쌍용 라비체’ 공급 예정
4
2017년 환경분야 공공기관 경영평가 결과 '쓴 맛'
5
“북한시장 진출 ‘건설코드 통일’ 선행돼야”
6
서희건설, ‘오남신도시 서희스타힐스’ 선착순 계약 진행
7
이봉관 회장, 서희건설 새 먹거리로 ‘해외 발전 플랜트사업’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