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지방종합
용인시, 남북으로 갈라진 ‘석성산~할미산성’ 구간 다리 건설46년 만에 연결...총 48억 투입...연말 완공
우호식 기자  |  kld@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13  23:44: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우호식 기자] 용인시는 영동고속도로 개통으로 단절된 한남정맥 석성산~할미산성이 다시 46년 만에 연결된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1971년 영동고속도로 개통으로 기흥구 동백동과 처인구 포곡읍 사이에 두 동강난 구간이 총 48억의 공사비를 투입해 오는 5월쯤 착공, 연말까지 완공해 연결된다.
 
한반도 13정맥 중 하나인 한남정맥은 경기도 안성시 칠장산에서 김포시 문수산으로 이어지는 산줄기로 이번 연결이 정맥을 잇는다는 중요한 의미를 지니게 된다.
 
용인시는 이 곳 등산로 구간에 보도교량을 설치하는 단절등산로 연결사업은 용인 지역 경기도의원인 김치백 의원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도비 10억원을 확보, 사업이 탄력을 받게 됐다.
 
이 사업 연결다리는 영동고속도로 마성IC 인근 상부에 처인구 포곡읍 마성리 581-7~기흥구 동백동 산15-1구간을 잇는 길이 168m 3m규모로 건설된다.
 
이곳 등산로 연결은 지난 20154월 용인시청 앞 광장에서 시민들이 한남정맥연결다리 추진위원회를 결성하는 등 숙원사업으로 자리 잡자 정찬민 시장도 적극 추진에 나섰다.
 
시는 그해 산림청으로부터 국비 1억원을 확보해 용역을 실시하고 지난해 국비 10억원을 이우현 국회의원이 확보해기본 및 실시설계에 착수하는 등 사업추진에 노력을 기울여 왔다.
 
정찬민 시장은 한남정맥 연결사업은 반 토막난 용인을 다시 연결하는 뜻 깊은 사업이라며 등산로가 연결되면 등산 동호인들의 안전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우호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티웨이 항공, 국적사 최초 '대구-오키나와' 하늘길 '개척'···특가 이벤트 '풍성'
2
항문의 적 ‘치핵’, 초기엔 생활습관 교정으로 치료 가능
3
경기도, 4차 산업혁명 대비 도시첨단산단 집중 육성
4
영종도 개발호재 힘입어 ‘영종도 미단시티 굿몰’ 관심 집중
5
신안군, 섬 여행상품 대박 '조짐'···새천년대교 개통 맞춰 다양한 상품 출시
6
현대건설, 창원서 ‘힐스테이트 아티움시티’ 분양···중도금 전액 무이자 ‘눈길’
7
경기도, 대도시권 광역교통 33개 사업, 2.9조 국비 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