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자재&장비
필룩스 조명박물관, 2017년 라이트아트 초대전시 개최이상진 개인전 ‘순환, circulation’
이경옥 기자  |  kolee@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13  09:30:0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lighting talk.

[국토일보 이경옥 기자] 필룩스 조명박물관(관장 구안나)은 오는 19일 물질과 에너지의 본질을 사색하고 이를 시각화하는 작가 이상진의 ‘순환, circulation’ 초대 전시로 2017년 라이트아트 전시의 첫 문을 연다고 13일 밝혔다.

이상진 작가는 2007년부터 led의 평면적 빛의 이미지를 공간에 연속 배열해 입체적 조각으로 느껴지는 미디어아트 ‘lighting talk’ 시리즈를 작업해왔다.

이 시리즈는 하나의 작은 점으로 존재하는 led를 연속성을 가지고 반복 배열한 3차원의 캔버스에 빛의 잔상을 이용해 입체적인 형상을 인지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Led로 이미지데이터를 입력해 연출한 3차원적인 빛의 조각이라 할 수 있다.

필룩스 조명박물관 구안나 관장은 “이상진 작가의 작품은 평면적이면서도 입체적이고, 테크놀로지와 자연미가 공존하며 복잡한 모듈과 신호로 심플하고 감성적인 3차원 led 조각을 형상화하고 있다”면서 “관람객들은 작은 led 픽셀로 움직이는 빛의 에너지를 느끼는 특별한 경험을 하게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전시는 1월 19일부터 5월 14일까지 개최된다.

이경옥 기자 kolee@ikld.kr

 

이경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보쉬 전동공구, 이마트 트레이더스 군포점서 브랜드데이 개최
2
분양시장 핫이슈 'BRT역세권' 집값 오르고 분양성적 좋아
3
[전문기자 리뷰] 주거복지로드맵 통해 드러난 물관리 일원화의 '위험성'
4
삼성물산-현대ENG-삼우씨엠, 건설사 취업인기 부문별 1위
5
정부 규제에도 강남권 열기 이어간다… 신설 노선 인근 아파트 ‘인기’
6
단지 규모가 시세 가른다 'e편한세상 용인 한숲시티' 눈길
7
‘지역번호 02’ 프리미엄의 힘… 집값 상승률 견인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