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인사/동정/부고
대전국토청, 충청권 국도 제설대책 일제점검
대전=황호상 기자  |  kld@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11  11:34:4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황호상 기자] 대전지방국토관리청이 1월 안전점검의 날인 지난 10일 충청권 일반국도 제설대책 추진상황을 일제 점검했다. 중점 점검사항은 폭설 등 재난대비 신속한 초기대응과 유관기관 협조체계 및 제설장비․자재 점검 등이다.

이날 대전국토관리청 김일환 청장은 예산국토관리사무소 서천출장소를 방문해 제설대책 등을 점검하고 폭설, 터널사고 등 각종 재난발생시 골든타임 확보 등 재난대응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대전국토관리청 간부들도 지난 연말에 개통한 국도36호선 공주∼청양 도로와 국도3호선 충주∼괴산 구간의 제설대책 추진상황 등을 점검했다. 또 대전국토청 관내 도로 27개소, 하천 10개소 등 총 37개 건설현장에 대한 동절기 재해취약 공정 및 시설물에 대한 자체 점검을 실시했다.

아울러 논산․충주․보은․예산 등 4개 국토관리사무소도 자체적으로 터널, 교량, 주요 고갯길 등 재난 취약시설을 비롯해 제설작업대기소 제설장비 및 자재 등 제설대책에 대한 일제 점검에 나섰다.

대전국토청 관계자는 “겨울철 국민의 안전한 국도 이용을 위해 제설자재·장비 점검 등 제설대책 추진상황을 점검했다”며 “도로이용자들도 겨울철 안전운전에 동참해 달라”고 말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고덕국제신도시 상반기 마지막 분양 '고덕 제일풍경채센트럴'
2
인천공항 T2, 내달 시험운영···7月 4단계 건설 기본계획 고시
3
스위트홈, ICT 융합···‘스위트 스마트홈’ 大 변신
4
국토부, 아파트 단지 내 교통사고 맞춤형 대책 서비스 제공
5
[인터뷰] 서울시 진희선 도시재생본부장 “도시재생, 서울의 경쟁력 제고 일익”
6
서울시, 도시에 새 활력 불어 넣는다···서울형 도시재생사업 ‘30곳’ 추진
7
건자재 3강, 친환경 건축 앞세워 봄 인테리어 시장 선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