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업계 > 포토뉴스
대우건설, 신입사원 70명 ‘사랑의 연탄배달’ 봉사활동 나서
이경운 기자  |  Lkw@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11  10:12:2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지난 10일 대우건설 신입사원들이 서울시 성북구 보문국로 29길 일대 저소득층 가구에 기부한 연탄을 배달하고 있다.

대우건설(대표이사 박창민)은 지난 10일 신입사원 70명이 참여한 가운데 서울시 성북구 보문국로 29길 일대에서 '사랑의 연탄나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대우건설은 연탄 5천장을 밥상공동체복지재단 서울연탄은행을 통해 기부하고 영세독거노인 등 저소득층 50개 가구에 신입사원들이 직접 배달했다.

봉사활동에 참석한 박민기 사원은 "연탄을 배달하는 날이 근래들어 가장 추운 날이었지만 따뜻한 마음을 전하는 생각에 추위를 몰랐다"며 "주변의 이웃들을 되돌아보는 계기가 됐다"고 전했다.

대우건설은 2011년부터 매년 서울연탄은행을 통해 연탄을 기부하고 서울시 중계동 104마을 등에서 연탄배달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매년 릴레이 봉사활동을 통해 전직원의 3분의 1이 직접 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다"며 "올해에도 노후 복지시설 인프라 개보수, 임직원 월급동전 모으기, 신생아 모자뜨기 등 손길이 필요한 곳에서 다양한 봉사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경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경기도, 4차 산업혁명 대비 도시첨단산단 집중 육성
2
경기도, 대도시권 광역교통 33개 사업, 2.9조 국비 확보
3
국토부, 건축행정 우수지자체 세종·성남 등 20곳 선정
4
강호인 장관 "10년간 드론산업 이끌 로드맵 준비 만전" 당부
5
한국환경산업기술원 남광희 원장 시대 개막
6
추위에도 상관없이 '오산시티자이2차' 견본주택 방문객 줄이어
7
 제주이민 급증으로 소형주택 인기…한국토지신탁 ‘제주신항 코아루 디펠리체’ 분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