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지방종합
신안군 지난해 계약심사제도로 34억 예산 절감
신안=김형환 기자  |  kld@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06  10:46:5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김형환 기자] 전남 신안군이 지난 2016년 한 해 동안 계약심사를 실시해 예산 34억원의 예산을 절감했다.

신안군은 지난해 212건 총 515억원 상당의 사업에 설계금액의 적정성을 계약심사한 결과, 약 6.6%에 달하는 34억원을 절감하는 효과를 거뒀다고 최근 밝혔다. 신안군은 지난해 시설공사부문에 468억원을, 용역에 42억원을, 물품구입에 5억원을 각각 집행했다.

신안군은 이러한 결과가 단순한 원가 산출의 적정성 검토뿐만 아니라, 설계도서 불일치사항 보완과 설계원가 절감을 위해 사업부서와 협의하고 적극적으로 대안을 제시한 결과라고 분석했다. 또 이러한 노력으로 절감된 예산은 사업의 효과를 증대하기 위한 비용과 일자리 창출, 지역경제 살리기 재원 등으로 재투자돼 건전한 재정운영에 기여했다.

신안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계약의 목적·성질·규모 및 지역특수성을 고려한 계약심사를 추진해 계약 목적물의 품질향상과 건전 재정운영에 기여토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고덕국제신도시 상반기 마지막 분양 '고덕 제일풍경채센트럴'
2
인천공항 T2, 내달 시험운영···7月 4단계 건설 기본계획 고시
3
스위트홈, ICT 융합···‘스위트 스마트홈’ 大 변신
4
국토부, 아파트 단지 내 교통사고 맞춤형 대책 서비스 제공
5
[인터뷰] 서울시 진희선 도시재생본부장 “도시재생, 서울의 경쟁력 제고 일익”
6
서울시, 도시에 새 활력 불어 넣는다···서울형 도시재생사업 ‘30곳’ 추진
7
건자재 3강, 친환경 건축 앞세워 봄 인테리어 시장 선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