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부동산
국토부, 강남 재건축 조합 운영실태 2차 점검 실시개포주공4, 서초우성1차, 방배3, 둔촌주공 등 4개 단지 대상
김주영 기자  |  kzy@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2.02  15:21:0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김주영 기자] 정부가 서울 강남지역에 위치한 공동주택 재건축단지를 중심으로 조합 운영실태 점검을 위한 현장조사에 나선다. 

국토교통부는 11.3 주택시장의 안정적 관리방안의 후속조치로 오는 5일부터 서울 ‘개포주공4단지’ 등 총 4개 단지에 대한 2차 조합 운영실태 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점검 대상 단지는 강남구 개포주공4단지, 서초구 서초우성1차, 방배3단지, 강동구 둔촌주공단지다.

이번 2차 점검은 총 2주 간 현장점검 등을 포함해 올 연말까지 진행된다. 아울러 2차 점검 결과는 앞서 실시한 잠원한신18차, 개포시영, 풍납우성, 고덕2 등 1차 점검 결과와 함께 내년 2월경 최종 발표될 예정이다.

한편 국토부 관계자는 “지난달부터 서울시, 한국감정원 등과 합동점검반을 구성했다”며 “공동주택 정비사업 조합의 운영 실태 전반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김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송도국제도시 유럽형 스트리트 상가 ‘아트포레’...주변 환경 차원 달라
2
고덕국제신도시 상반기 마지막 분양 '고덕 제일풍경채센트럴'
3
알짜 오피스텔 '동탄2신도시 3차 동원로얄듀크 비스타' 29~30일 청약
4
서울시, 찾아가는 부동산민원 현장상담실 운영
5
인천공항 T2, 내달 시험운영···7月 4단계 건설 기본계획 고시
6
LH, ‘4차 산업혁명의 플랫폼 스마트시티’ 전문가 컨퍼런스 27일 개최
7
보령댐 수위 ‘경계’ 단계 진입… 4대강 물 공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