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우선매입주식 50만주 돌파, 아이카이스트 본격 경영 행보
노익희 기자  |  kld@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1.30  12:58:3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전 코스다 상장기업 아이팩토리의 우선매입계약 주식수 50만주를 돌파한 아이카이스트의 본격적인 경영행보가 진행 될 전망이다.

[국토일보 노익희 기자] 아이카이스트(대표 김성진)는 전 코스다 상장기업 아이팩토리의 우선매입계약 주식수가 50만주를 돌파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로써 아이팩토리에 대한 본격 경영행보가 진행 될 전망이다.

또한 아이카이스트는 적극 인수합병 협의해 온 상장사에게도 본 사실을 공유했다고 덧붙였다. 다음 행보로 특허를 바탕으로 한 기술가치평가 결과서를 법원으로부터 공식 인정받아 법인에 법정자본으로 현물 출자 예정이다.

아이팩토리 용인 건물은 생산기지외에도 본사 및 계열사 그리고 테슬라바이오랩 임상실험 공간으로 활용하고자  2017년 계획을 수립 중이다. 원활한 인수합병까지는 약 200만주 이상의 주식이 필요하다는 계산이다.

노익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2017 세계 100대 건축사사무소] 정림건축
2
선도 가능한 학생에게 과도한 징계, ‘퇴학처분’
3
오투오빌, “서울 아파트 공급 부족 현상… 신축빌라 분양으로 해결할 수 있어”
4
전국 18곳 도시재생사업 착수… 4조 9천억 투입
5
몸이 으슬으슬 춥다? 수족냉증 증상과 치료법
6
경기도 신청사 블루칩 ‘힐스테이트 광교중앙역’ 완판 임박
7
민간참여 공공분양 '세종 e편한세상 푸르지오' 순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