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자재&장비
필룩스, 상지건설 인수 이후 첫 부동산 시행 순항
이경옥 기자  |  kolee@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1.29  16:23:4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이경옥 기자] 유가증권 상장법인인 필룩스가 최근 상지건설 인수 이후 시행하는 첫번째 부동산 개발사업인 강남구 도곡동의 ‘카일룸’ 고급빌라사업이 순항중이라고 29일 밝혔다.

카일룸은 상지건설의 고급 빌라 브랜드로 서울시 건축상 최우수상(2011), 건축문화대상 우수상(2011), 건축명장(2012~2014, 2016)을 수상한 바 있다.

강남구 도곡동 카일룸은 매봉산 자락에 위치하고 도곡공원과 인접해 있어, 도심의 편리함과 함께 산책과 조깅 등의 쾌적한 주거환경을 보유한 희소성 있는 입지로 평가돼 29일 현재 23세대 중 예상보다 많은 세대의 사전 청약이 이루어졌다고 밝혔다.

상지건설 관계자는 “도곡동 고급빌라의 분양가는 40억원 중반에서 70억원 중반대로 대기업 오너, 사업가, 부유층들의 카일룸에 대한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면서 “고급빌라에 많은 사전청약 수요가 몰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고 말했다.

아울러 높은 사전 청약률로 PF 자금조달이 원활히 이루어지고 있어, 2017년 1월로 예정돼 있던 토지잔금일을 오는 12월로 앞당길 예정이다.

상지건설 관계자는 “그 이후 청약이 분양으로 전환되면 회사는 빠른 시일 내에 착공할 예정이다”면서 “분양률 및 공사 진행률에 따라 내년 매출과 대폭적인 영업이익 상승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필룩스는 자회사인 상지건설과 함께 프리미어 주거조명시장 사업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경옥 기자 kolee@ikld.kr

이경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인덕원~수원 전철사업’ 내년 상반기 착공...163억 기본설계비 확보
2
올해 정비사업 마지막 ‘승부처’ 우동3구역 재개발 시선 집중
3
[포토] SRT 동탄역 둘러보기
4
연내 브랜드 대단지 역세권 아파트 분양
5
SRT 동탄역, 국내 최초 지하 고속철도역 '눈길'···9일 영업 개시
6
우원식의원‘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북부구간 통행료 대폭 인하 설명회 개최
7
현대엔지니어링 '힐스테이트', 주택시장 신흥강자 '우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