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공사, 미디어아트 기획전시 ‘기기 밖의 유령’ 전 개최
인천공항공사, 미디어아트 기획전시 ‘기기 밖의 유령’ 전 개최
  • 김현재 기자
  • 승인 2024.07.10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공항 제1,2여객터미널에서 전시 중인 미디어아트 작품의 모습.(사진제공 : 인천공항공사)
인천공항 제1,2여객터미널에서 전시 중인 미디어아트 작품의 모습.(사진제공 : 인천공항공사)

[국토일보 김현재 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예술경영지원센터와 함께 오늘(10일)부터 11월 10일까지 4개월 간 미디어아트 기획전시 ‘기기 밖의 유령’전을 선보인다.

이번 전시는 미디어아트 송출이 가능한 인천공항 내 대형 스크린과 제2여객터미널 출국장 내 전시공간을 활용해 진행된다. 공항 이용객 등 누구나 무료로 관람 가능하다.

전시에서는 공사와 예술경영지원센터가 공동주최한 ‘인천국제공항 미디어아트 전시 지원 공모’에서 선발된 전도유망한 국내 아티스트 8명의 영상 작품 11점과 설치 작품 5점을 선보인다.

‘기기 밖의 유령’으로 기횐된 전시는 공항이 도시와 도시를 연결하듯 현대인이 인터넷과 통신 기기를 통해 연결되고 네트워크를 형성하는 세상에 살아가고 있다는 점에 주목했다.

특히 가상공간과 현실공간 간의 관계를 탐구하고 기술이 우리의 감각 경험을 어떻게 재구성하고 새로운 시공간적 환상을 만들어내는지 실험하는 작품들로 전시를 구현했다.

이학재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은 “대한민국의 관문 인천공항에서 한국의 다양한 문화예술 콘텐츠를 소개함으로써 해외 여행객들에게 한국의 문화를 알리고 공항 이용객들에게 인천공항만의 차별화된 문화예술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인천공항 문화예술주간(8월~10월)’ 행사를 통해 KIAF 인천공항 특별전을 개최하고 오는 9월로 예정된 ‘대한민국 미술축제’ 기간과 연계해 일반 관람객 대상 도슨트 투어를 진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