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엔서해에너지, 가스안전公와 가스시설 합동점검 실시
미래엔서해에너지, 가스안전公와 가스시설 합동점검 실시
  • 조성구 기자
  • 승인 2024.07.10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약수요처 6개소 대상 입상관 방호구조물 설치 및 상태 확인 등 진행

[국토일보 조성구 기자] 충남 서북부 5개 시군(당진, 서산, 예산, 태안, 홍성)에 깨끗하고 편리한 도시가스를 공급하는 미래엔서해에너지(대표이사 박영수)는 9일 한국가스안전공사 충남본부(본부장 박용석)와 취약수요처의 가스안정성 확보를 위한 가스시설 합동점검(사진)을 실시했다. 

이날 점검은 예산군 덕산면 인근 가스 시설물 기준에 취약한 취약수요처 6개소를 대상으로 입상관 방호구조물설치 및 상태 확인, 가스 안전점검 등을 실시했다.

입상관 방호구조물은 기상악화나 외부충격 등으로부터 가스배관 손상을 미연에 방지하고 안정적인 가스 공급을 보장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는 시설물이다. 취약수요처의 안전성 제고를 위해 사용한다.

가스안전공사 충남본부 관계자는 "이번 협력은 가스 안전 관리의 중요한 사례가 될 것"이라며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안전한 가스 공급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미래엔서해에너지 관계자는 "이번 설치를 통해 취약 수요처의 안전성을 크게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한국가스안전공사와 긴밀히 협력해 안전 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