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이엔지, 네이버와 RE100 이행 위한 협업 강화
신성이엔지, 네이버와 RE100 이행 위한 협업 강화
  • 조성구 기자
  • 승인 2024.06.11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생에너지 공급 확대 위한 MOU 체결
신성이엔지 공급 재생에너지, 네이버 사옥 전력 활용

[국토일보 조성구 기자] 신성이엔지가 네이버와 재생에너지 공급을 확대하기 위한 업무협약(사진)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네이버는 2022년부터 참여한 RE100이행과 자사의 목표인 카본네거티브를 위해 최근까지 사옥 1784와 그린팩토리에 직접PPA와 제3자PPA를 통해 수력 및 태양광 재생에너지를 사용하는 계약을 체결하는 등 재생에너지 공급 확대를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

신성이엔지는 이번 협약을 통해 경기도 평택 산업단지 발전소 등 신성이엔지가 보유한 재생에너지 자원을 네이버에 공급하는 협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네이버는 신성이엔지가 개발·공급하는 재생에너지를 친환경 사업장 운영에 적극 적용 검토할 예정이다. 신성이엔지는 경기도 산업단지 RE100추진 민간투자 기업으로, 평택 산업단지에 투자 및 발굴을 하고있다.

국내 태양광 1세대 기업인 신성이엔지는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친환경, 고출력 태양광 모듈을 생산하고 있으며, 반도체 클린룸 장비 FFU 등을 생산하는 용인사업장에서는 국내 최초로 에너지 자립형 스마트팩토리를 도입해 전체 전력의 50%를 재생에너지로 사용하고 있다.

이러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태양광발전소 건설 및 운영관리를 진행하며 다양한 RE100 솔루션을 제공 및 재생에너지 사용 확산에 적극 기여하고 있다.

신성이엔지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경기도 내 산업단지의 지붕태양광 개발이 활성화돼 경기도에서 생산된 재생에너지를 지역 내에서 활용하는 사업 모델이 확대되길 바란다”며 “경기도 탄소중립 실현에 한 발짝 가까이 나아가는 계기로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