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46MW 양양풍력 발전단지 준공
동서발전, 46MW 양양풍력 발전단지 준공
  • 조성구 기자
  • 승인 2024.05.23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산 풍력터빈 설치된 육상풍력 중 국내 최대 규모…4.2MW급 11기
연간 약 10만 MWh 전기 생산…주민참여형 부가수익 공유
양양풍력 발전단지 전경.
양양풍력 발전단지 전경.

[국토일보 조성구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김영문)이 46MW 양양풍력 발전단지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강원도 양양군 현남면 하월천리 발전단지에서 23일 준공식을 개최했다.

양양풍력은 국내 풍력발전제조기업 유니슨의 4.2㎿급 풍력터빈 11기를 설치해 국산 풍력터빈을 사용한 육상풍력 발전단지 중 국내 최대 규모다.

국산 풍력기술 자립의 기반을 마련하고 풍력산업 중소기업이 성장할 수 있는 사다리 역할을 해 국내 풍력발전 산업경쟁력 강화에 기여했다고 평가받고 있다.

향후 약 20년간의 운영기간 동안 연간 약 10만MWh의 전기를 생산하고 약 5천만톤의 온실가스 감축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강원특별자치도 산림 약 5,100헥타르에서 흡수하는 이산화탄소의 양에 해당한다.

지역주민이 양양풍력 발전사업에 공동 참여해 운영기간 동안 약 42억원의 부가 수익을 지역주민들과 공유할 예정이다. 풍력 관련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의 인재를 채용하기도 했다. 약 5억원의 지역 교육 장학금을 전달해 지역공동체의 일원으로 지역의 발전에 다방면으로 이바지할 계획이다.

김영문 한국동서발전 사장은 “양양풍력은 공기업과 민간기업 간의 협력을 통해 실질적으로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모범적 사례”라며 “앞으로도 지속 가능한 에너지를 생산하고 지역 사회와 상생하는 풍력사업이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양풍력 발전단지 준공식에서 진행된 테이프 커팅식. 왼쪽부터 조혁구 양양군 상월천리 이장, 박기완 양양풍력발전(주) 사장, 진종호 강원도 양양군 의원, 오세만 양양군의회 의장, 김진하 양양군수, 김영문 동서발전 사장, 송혁재 코오롱글로벌 본부장, 박기원 (주)동성 부회장, 박원서 유니슨(주) 대표이사.
양양풍력 발전단지 준공식에서 진행된 테이프 커팅식. 왼쪽부터 조혁구 양양군 상월천리 이장, 박기완 양양풍력발전(주) 사장, 진종호 강원도 양양군 의원, 오세만 양양군의회 의장, 김진하 양양군수, 김영문 동서발전 사장, 송혁재 코오롱글로벌 본부장, 박기원 (주)동성 부회장, 박원서 유니슨(주) 대표이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