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로공사, ‘미래세대가 그리는 고속도로’ 논문 공모전 개최
한국도로공사, ‘미래세대가 그리는 고속도로’ 논문 공모전 개최
  • 이경옥 기자
  • 승인 2024.04.22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21일까지…대학생 및 학사 학위 이상 소지자 참여 가능
포상금 총 500만원·최우수작 도로전문저널에 게재 기회 부여
미래 세대 아이디어 고속도로 정책에 적극 반영할 것

[국토일보 이경옥 기자] 한국도로공사(사장 함진규)는 고속도로의 미래 발전 방향을 주제로 4월 22일부터 7월 21일까지 ‘미래세대가 그리는 고속도로’ 논문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대학생 및 학사 학위 이상 소지자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한국도로공사 홈페이지에서 응모 서식을 내려받아 작성한 후,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내용은 고속도로의 미래 발전 방향에 맞도록 4차 산업혁명 기술, 자율주행차량, UAM 등 모빌리티의 환경변화와 그에 따라 고속도로가 나아갈 방향을 중심으로 작성하면 된다.

UAM(Urban Air Mobility)은 도심항공교통, 하늘을 이동 통로로 사용하는 미래 도시 교통 체계를 뜻한다.

심사 결과는 8월 중 발표할 예정이며, 최우수상(상금 300만원 및 사장상, 1건), 우수상(100만원 및 사장상, 1건), 장려상(50만원 및 사장상, 2건) 등 4건을 선정해 총 5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최우수상 수상 논문은 도로분야 국내·외 기술정보 및 동향 등을 소개하는 도로협회 주관의 ‘도로교통 저널’에 게재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한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공모전을 통해 국민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통해 미래 고속도로 발전 방향을 모색하고 관련 정책에 적극 반영하겠다”며 “미래 세대 주인공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