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 생활용품 기부 통한 자원순환 캠페인 ‘굿사이클링’ 시행
남부발전, 생활용품 기부 통한 자원순환 캠페인 ‘굿사이클링’ 시행
  • 조성구 기자
  • 승인 2024.04.19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20일 장애인의 날 맞아 자원 재활용과 장애인 일자리 창출 기여
남부발전 이상대 기획관리부사장(가운데 왼쪽)과 부산 굿윌스토어 김성태 대표가 남부발전 본사 임직원들과 함꼐 기부금 전달식 보드판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남부발전 이상대 기획관리부사장(가운데 왼쪽)과 부산 굿윌스토어 김성태 대표가 남부발전 본사 임직원들과 기부금 전달식 보드판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토일보 조성구 기자] 한국남부발전(사장 이승우)이 겨울의류 등 임직원들이 가정에서 사용하지 않는 물품을 기증하고, 기증물품의 판매수익을 활용해 장애인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굿사이클링 (Good Cycling) 캠페인’을 3년 연속 시행한다.

굿사이클링은 굿윌 스토어와 리사이클링의 합성어, 쓰지 않는 물품의 재활용으로 장애인의 일자리를 만들고 환경을 보호해, 지속가능한 ESG경영을 실천하는 캠페인이란 의미를 담고 있다.

남부발전은 20일 장애인의 날을 맞아, 부산국제금융센터 본사 4층 강당에서 장애인 직업 재활시설인 부산 굿윌스토어와 함께 임직원의 기부물품 약 2,000여점을 기증하는 굿사이클링 캠페인 행사를 시행했다고 19일 밝혔다.

2022년 4월 에너지 공기업으로서의 자원 선순환과 장애인의 자립에 기여하고자 시행된 본 캠페인은 임직원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호응 속에 올해 4회차를 맞았으며 남부발전 본사 임직원들은 3년간 약 18,000여점의 생활용품을 기증했다.

행사에 참여한 임직원들은 현재는 사용하지 않지만 재판매가 가능한 의류, 도서, 주방용품, 생활용품 등을 모아 기증했으며 이 물품들은 부산 하단, 다대포에 위치한 굿윌스토어의 장애인 직원들 20여명이 참여하는 상품화 과정을 거쳐 굿윌스토어 매장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이상대 남부발전 기획관리부사장은 “임직원들과 함께 자원 재활용은 물론 장애인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는 프로그램을 3년 연속 운영하며 보람이 크다”며, “앞으로도 에너지 공기업으로서 業과 연계한 자원 재활용과 탄소중립 환경 조성, 어려운 이웃을 위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 및 복지 사각지대의 돌봄 사업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남부발전은 2023년에 부산지역문제해결플랫폼, 부산시 공공기관 및 사회적기업과 협업해 폐현수막 새활용을 통해 시민들의 미술활동 지원하는 ‘현수막 업사이클링’ 사업과 투명가림막을 응급키트로 제작해 취약계층 아동에게 배포하는 ‘괜찮아, 안심키트’ 사업을 진행한 바 있다. 

또한, 지역 예술인들과 협업해 본사 인근 지역아동센터를 대상으로 페트병을 활용한 악기제작 및 음악교육 시행은 함께 교육대상 아동들과 주민들을 위한 가을 음악회(‘가을마실’)를 개최하는 등 자원 재활용과 예술 활성화, 재난구호를 접목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