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디지털 아이디어 공모전 성료
서부발전, 디지털 아이디어 공모전 성료
  • 조성구 기자
  • 승인 2024.04.19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시간 현장 작업 안전관리 시스템 구축 등 10건 채택
서부발전의 ‘디지털 기술 활성화 아이디어 공모 시상식’.
서부발전의 ‘디지털 기술 활성화 아이디어 공모 시상식’.

[국토일보 조성구 기자] 한국서부발전(사장 박형덕)은 업무 효율을 높이고 안전을 유지하기 위한 사내 디지털 기술 공모전을 진행했다.

서부발전은 19일 ‘디지털 기술 활성화 아이디어 공모’ 심사 결과를 발표했다.

회사는 지난 2월 말까지 2주 동안 설비관리 효율화, 업무 간소화, 안전 등을 소재로 디지털 기술 활성화 아이디어 제안을 접수했다. 이어 사내외 전문가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우수 제안 10건을 선정하고 최우수상(1건)과 우수상(3건), 장려상(6건)을 시상했다.

김서현 태안발전본부 차장은 ‘실시간 현장 작업 안전관리 시스템 구축’ 관련 아이디어를 제안해 최우수상을 받았다.

‘유류·오염물질 누출 자동 감지 시스템 구축안’을 제안한 이승열 태안발전본부 차장 등 3명은 우수상을, ‘인공지능 혼탄 시스템 구축 아이디어’ 등을 내놓은 6명은 장려상을 각각 수상했다. 

서부발전은 채택된 아이디어 10건을 장단기 과제로 선정해 개발할 계획이다. 디지털 기술도입 확산·개발을 목표로 사내에서 선발한 ‘디지털 이노베이터’가 해당 과제를 실행한다.

서부발전 관계자는 “공모전을 통해 나온 양질의 제안을 실행해 업무혁신을 돕고 발전 현장의 안전도 지키겠다”며 “빠르게 변화하는 디지털 환경에 걸맞은 전문가를 육성하기 위해 폭넓게 지원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