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 찾아가는 CEO 소통간담회 시행
남부발전, 찾아가는 CEO 소통간담회 시행
  • 조성구 기자
  • 승인 2024.04.15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소재 협력사 찾아 현장 의견 청취 및 24년도 상생협력 사업 설명
이승우 사장, “전방위 지원과 규제혁신으로 중소협력사 성장 도울 것”
이승우 남부발전 사장(오른쪽 세번째)이 중소기업 소통 간담회 후 관계자들가ㅘㅂ
이승우 남부발전 사장(오른쪽 세번째)이 중소기업 소통 간담회 후 관계자들과 기념사진 포즈를 취했다.

[국토일보 조성구 기자] 한국남부발전 이승우 사장이 15일 인천지역 협력사 ㈜이피아이티를 찾아 현장을 살펴보고, 소통간담회를 통해 중소기업 지원에 대한 의견을 청취했다.

이번 ‘찾아가는 CEO 소통간담회’는 경영진이 직접 발전소 주변 지역 협력기업을 방문해 기업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개선해야 할 규제사항과 내실 있는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사업 아이디어를 발굴하고자 추진됐다.

㈜이피아이티는 전기집진기, 여과집진기와 관련 부품을 자체 개발, 제작, 시공하는 협력사로, 2000년 설립 이후 자체 연구개발 역량을 키워 전기집진기 핵심부품의 국산화와 여과집진기 필터백에 있어 세계 유일의 주름백 제품을 자체 개발, 생산한 기술혁신기업이다.

이날 이승우 사장은 ㈜이피아이티 김종문 대표로부터 기업 소개와 함께 집진기와 필터 제조 현장을 둘러봤다. 이어 진행된 소통간담회에선 중소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하 남부발전에서 추진하고 있는 중소기업 지원사업에 대해 설명했다.

이승우 사장은 “협력기업의 성장은 관련 산업을 키우고,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으며 국가 경쟁력을 키우는 밑거름”이라며, “남부발전은 R&D부터 자금지원, 제품구매 및 판로개척까지 전방위적인 지원사업과 규제혁신으로 협력기업의 강소기업 도약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부발전은 ‘KOSPO 기동대(기업동향대응반)’을 통해 주 1회 이상 중소기업 현장을 방문해 규제발굴과 내실 있는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의견 청취에 나서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