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상복합단지 흥행몰이… 옥석 단지 '녹양역 더씨엘59' 돋보여
주상복합단지 흥행몰이… 옥석 단지 '녹양역 더씨엘59' 돋보여
  • 이경운 기자
  • 승인 2023.11.29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녹양역 더씨엘59 투시도.
녹양역 더씨엘59 투시도.

주상복합단지가 꾸준한 인기를 이어나가고 있다. 특히 새 아파트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 최근 4년 연속 전국 청약 경쟁률 1위를 차지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실제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지난 2019년에는 서울 강남구에서 분양한 주상복합단지 '르엘 대치'가 평균 212.1대 1의 경쟁률로 전국 청약 경쟁률 1위를 차지했다. 이후 ▲2020년 부산 수영구 '힐스테이트 남천역' 558대 1 ▲2021년 화성 동탄2신도시 '동탄2신도시 동탄역 디에트르' 809.08대 1 ▲서울 영등포구 '센트레빌 아스테리움 영등포' 199.74대 1의 경쟁률로 전국 1위를 차지했다.

이같은 주상복합단지의 인기 이유로는 편리한 주거환경이 손꼽힌다. 최근 주거시장에서 '편리미엄', '슬세권' 등의 신조어가 자리잡을 정도로 주거편의성에 대한 선호도가 커지면서, 주거와 상업시설이 공존하고 주로 교통·생활편의 인프라가 뛰어난 상업용지 또는 준주거 핵심 입지에 들어서는 주상복합에 대한 관심이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는 분석이다.

또 준주거지역이나 일반상업지역의 경우 용적률도 비교적 높게 책정돼 고층 단지로 조성된다는 장점도 있다. 고층 단지로 지어지는 만큼 돋보이는 상징성을 바탕으로 지역의 랜드마크 역할을 수행하기도 한다.

한 부동산 전문가는 "주상복합단지는 층수나 규모부터 압도적으로 지어지는 것은 물론이며 주거시설뿐 아니라 상업시설도 함께 들어서는 만큼 향후 가파른 가치 상승을 기대해 볼 수 있다"고 말했다.

이러한 가운데 지난 10일 주택홍보관을 열고 본격적인 조합원 모집에 나선 경기 의정부시 '녹양역 더씨엘59'가 눈길을 끌고 있다.

이 단지는 녹양역 초역세권에 조성되는 최고 59층 높이 총 2,518가구 대단지 아파트와 오피스텔 90호실, 대형 스트리트몰이 함께 조성돼 주거·상업·문화를 한곳에서 누릴 수 있는 복합 주거단지다.

여기에 녹양역을 둘러싼 역세권은 도시개발사업구역으로 지정돼 개발에 속도를 내고 있다. 녹양역 더씨엘59 부지가 포함된 가운데 향후 다양한 쇼핑 및 문화시설이 조성돼 의정부 북부 일대 자족기능을 수행할 수 있는 거점으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녹양역 더씨엘59는 생활 인프라도 탄탄하게 잘 갖춰져 있다. 서울외곽순환도로가 가깝고 수도권제1순환고속도로 의정부 IC, 호원IC 등으로의 진입이 용이하며, 신세계백화점, 패션로데오거리 등 쇼핑 인프라도 풍부하다. 학부모 수요자들이 주목하는 교육여건으로는 녹양초교, 의정부중·고교 등이 가깝다.

조합 관계자는 "단순 지역주택조합 사업이 아니라 도시개발사업구역에 속한 사업인 만큼, 규모부터 인프라까지 모두 탄탄하게 갖춘 의정부 대표 복합단지로 자리매김할 것"이라며 자신했다.

한편 녹양역 더씨엘59는 지역주택조합 사업을 통해 지어진다. 토지사용권원을 100% 모두 확보한 사업지로, 설립인가 승인을 완료해 착공만을 앞둔 현 시점 마지막 조합원을 모집하고 있다. 지역주택조합 사업으로 지어지는 만큼 민간분양 아파트와 비교해 합리적인 분양가도 기대해 볼 수 있다.

녹양역 더씨엘59의 주택홍보관은 경기도 의정부시 가능동에 위치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