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서 서울역까지, 포천에서 서울 고속터미널까지" 광역버스 달린다
"의정부서 서울역까지, 포천에서 서울 고속터미널까지" 광역버스 달린다
  • 김준현 기자
  • 승인 2022.05.25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정부시 1102번(공영차고지(송산)~서울역) 노선도.
의정부시 1102번(공영차고지(송산)~서울역) 노선도.

의정부시 1102번 노선, 포천시 1403번 노선 광역버스 준공영제 운행 개시
파주노선, 6월내 준공영제 운행 추진될 수 있도록 후속절차를 진행

[국토일보 김준현 기자] 26일부터 의정부시 1102번 노선, 포천시 1403번 노선의 일반광역버스(직행좌석버스) 준공영제 운행이 개시된다.

ʻ광역버스 준공영제 사업ʼ은 정부가 광역버스 노선을 관리하고 재정을 지원해 안정적으로 운행되도록 하는 사업이다. 이는 노선 입찰을 통해 광역버스 운영의 효율성과 공공성을 확보하고, 서비스 평가를 통해 광역버스 서비스 수준을 크게 개선하는 사업이기도 하다.

준공영제는 노선을 민간이 운영하고 공공이 재정지원 및 관리를 하는 것이고, 민영제는 노선을 민간사업자가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것이며, 공영제는 노선을 공공이 직접 운영하는 개념이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에 따르면, 26일 기준 의정부·포천 노선을 포함해 12개 지역, 15개 노선에서 126대 운행 중이며, 올해 중 준공영제 노선을 101개까지 확대 할 계획이다.

주요 노선을 살펴보면, 먼저 의정부시 1102번 노선은 의정부 공영차고지(송산)에서 서울역까지 운행하는 일반광역버스 신설 노선으로, 평일기준 05:00~22:20까지 하루 40회, 20~30분 간격으로 2022년 5월 26일부터 운행한다.

상·하행 주요경로는 효자중·고교, 경기도청북부청사, 구306보충대 등 의정부지역 9개 정류소를 거쳐 도봉산역에서 서울역으로 직결되는 노선으로 서울시내 정차 정류소를 대폭 축소해 통행시간 단축에 주안점을 둔 노선이다.

주요경로는 공영차고지(송산) → 효자중·고등학교 → 경기도청북부청사 → 의정부우체국 → 구306보충대 → 만가대·솔뫼중학교 → 도봉산역 → 서울역이다.

포천시 1403번 노선은 경복대에서 서울고속터미널까지 운행하는 일반광역버스 신설 노선으로, 평일기준 05:00~22:00까지 하루 34회, 15~35분 간격으로 5월 26일부터 운행한다.

상·하행 주요경로는 경복대, 포천시청, 대진대, 송우6리시장앞, 윗용상골·대방아파트 등 포천지역 6개 정류소를 거쳐 구리-포천 고속도로를 이용해 서울 강남권역으로 진입하는 노선으로 신사역, 논현역, 서울고속터미널 등 서울지역 4개소를 경유한다.

주요경로는 경복대 → 포천시청 → 선단1통·대진대 → 송우6리시장앞 → 윗용상골·대방아파트 → 신사역 → 논현역 → 신논현역 → 서울고속터미널이다.

또한, 이용수요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포천지역은 일반 노선보다 주말 운행 대수·횟수 등을 상향했으며, 향후 이용수요가 증가할 경우 관할지자체 등과 협의해 추가 증차·증회도 실시할 계획이다.

아울러 광역버스 서비스 수준 향상을 위해 차량 내 공기 질을 자동으로 관리하는 스마트 환기 시스템, 와이파이, 승객석 USB 충전기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설치하여 이용객 편의성을 높였으며, 수요가 집중되는 출근 시간에는 수요맞춤형 버스 투입을 통한 집중배차 등을 통해 이용객들이 만차로 인한 추가 대기 없이 쾌적하게 광역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윤준상 광역버스과장은 “광역버스 준공영제가 성공적으로 안착할 수 있도록 준공영제 노선의 안전 및 서비스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준공영제 노선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보다 많은 국민들이 품질 좋은 대중교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운송사업자 선정 평가·협상절차를 완료한 파주노선의 경우, 6월내 준공영제 운행이 추진될 수 있도록 차질 없이 후속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천시 1403번(경복대~서울고속터미널) 노선도.
포천시 1403번(경복대~서울고속터미널) 노선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