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인천지역아동센터 화장실·부엌 등 수리 봉사
포스코건설, 인천지역아동센터 화장실·부엌 등 수리 봉사
  • 이경옥 기자
  • 승인 2020.09.24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기업시민 경영이념 실천일환으로 지역아동센터에 환경개선활동

- 위생시설 개보수와 화재예방 위한 방염도배 실시
포스코건설이 코로나19로 인해 사회적거리두기 차원에서 전문용역업체를 통해 행복한동산 지역아동센터의 바닥공사 봉사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국토일보 이경옥 기자] 포스코건설이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 경영이념 실천의 일환으로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인천지역아동센터에 있는 화장실 등 환경개선 지원활동을 실시한다.

포스코건설은 소외계층 아동들에게 보다 나은 생활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인천지역아동센터 대상으로 노후 화장실, 부엌 등 위생시설 등을 수리하고 화재예방을 위해 방염 벽지도 도배한다.

포스코건설은 37개 결연지역아동센터에서 환경개선 신청 접수를 받고, 환경개선이 시급한 순서에 따라 지난 18일 인천 남동구에 위치한 행복한동산 지역아동센터를 시작으로 10월까지 총 16개 지역아동센터에 환경개선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실내에서 생활하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아이들의 생활환경이 더욱 중요하다”며, “이번 활동으로 아이들이 더욱 좋은 환경에서 성장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행복한동산 지역아동센터 유은주 센터장은 “시설이 노후돼 누수 등으로 아이들의 생활에 불편함이 있었다”며 “이번 활동을 통해 아이들이 더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