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사회적경제기업 지원을 위한 MOU
철도공단, 사회적경제기업 지원을 위한 MOU
  • 대전충남=김진헌 기자
  • 승인 2020.06.03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소상공인 지원을 통한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
한국철도시설공단 신동혁 철도공단 기획본부장(왼쪽 7번째), 이현수 대전광역자활센터장(왼쪽 6번째) 및 유승민 사회적경제연구원 이사장(왼쪽 8번째)이 3일(수) 철도공단 본사 회의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철도시설공단 신동혁 철도공단 기획본부장(왼쪽 7번째), 이현수 대전광역자활센터장(왼쪽 6번째) 및 유승민 사회적경제연구원 이사장(왼쪽 8번째)이 3일(수) 철도공단 본사 회의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토일보 김준현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이 사회적경제연구원, 대전광역자활센터와 공동으로 사회적경제기업 지원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각 기관은 ▲사회적경제기업 지원을 위한 신규사업 공동 발굴 ▲지역 소상공인 생산제품 우선구매로 사회적경제기업 일자리 창출 ▲지역경제 발전을 위한 상호 지원 등 공공기관의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신동혁 기획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있는 사회적기업, 자활기업 등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기대하며, 앞으로도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하여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해서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단은 지난해 중소‧벤처기업 지원, 중소기업과의 공동 기술개발 등의 노력을 인정받아 공공기관 최초로 중소벤처기업부가 지정한 '자상한 기관(자발적으로 상생협력하는 기관)'으로 선정됐으며, 지역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실질적인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국유재산 사용료 인하 ▲화훼농가 지원 ▲지역 전통시장 자매결연 ▲동반성장 협력펀드 200억원 조성 등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책임도 다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