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강원본부, 협력사와 안전 기원제 개최
철도공단 강원본부, 협력사와 안전 기원제 개최
  • 김준현 기자
  • 승인 2020.01.16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관리 강화 및 정기적인 소통의 장 마련 다짐
원주 치악산에서 공단과 협력사 직원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안전 기원제 및 상생협력 결의대회를 마치고 관계자들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원주 치악산에서 공단과 협력사 직원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안전 기원제 및 상생협력 결의대회를 마치고 관계자들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토일보 김준현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 강원본부(본부장 김용두)가 15일 원주 치악산에서 공단과 협력사 직원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안전 기원제 및 상생협력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강원본부는 재난 시 다자간 실시간 영상회의 시스템을 구축하고 터널굴착 및 유해가스 위해개소 환경감지 센서를 도입하는 등 안전관리를 강화할 것을 다짐했다.

또한 협력사들로부터 계약제도 및 건설현장 점검 등에 대한 애로 및 건의사항을 직접 듣고 개선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용두 강원본부장은 “철도건설현장의 안전을 위해 협력사와의 상생협력이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정부의 산재사망 절반 줄이기 운동과 공정한 시장질서 확립 정책에 적극 동참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