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등규 대보그룹 회장, “위기일수록 더 기본에 충실해야”
최등규 대보그룹 회장, “위기일수록 더 기본에 충실해야”
  • 이경옥 기자
  • 승인 2020.01.02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등규 대보그룹 회장이 2일 시무식에서 신년사를 하고 있다.

[국토일보 이경옥 기자] 최등규 대보그룹 회장이 2일 열린 시무식에서 2020년 경영방침을 내실과 성장, 소통경영으로 정했다고 밝혔다.

최등규 대보그룹 회장은 이날 신년사에서 “대내외적인 경영환경이 지난해 보다 더 어려울 것으로 예상되지만 회사는 IMF 금융 위기 때에도 성장한 저력이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2020년 경영 방침을 ‘내실과 성장·소통 경영’으로 정했다”고 밝힌 뒤 경영 목표 달성을 위해 기본에 충실, 리스크 관리 능력 강화, 인사 관리 시스템 재정비, 공정한 성과관리 시스템 정착 등 4가지 실천 방향을 제시했다.

올해로 창립 40주년을 맞이 한 대보그룹은 최등규 회장이 대보실업을 설립한 이래 대보건설, 대보유통, 대보정보통신, 서원밸리컨트리클럽 등 건설, 유통, 정보통신, 레저 부문으로 꾸준히 사업을 확장하며 중견그룹으로 성장해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