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청, 행복도시 태양광 발전설비 제안공모 '공고'
행복청, 행복도시 태양광 발전설비 제안공모 '공고'
  • 세종=황호상 기자
  • 승인 2019.07.26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복청, 산림청, 세종시, LH 등 4개 기관 통합 공모 추진
태양광설치사업 제안공모 대상지 전체 모습.
태양광설치사업 제안공모 대상지 전체 모습.

[국토일보 황호상 기자] 세종시 국립세종수목원 주차장과 중앙공원 1단계 주차장 공간에 태양광 발전설비가 도입된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김진숙), 산림청(청장 김재현), 세종시(시장 이춘희), 한국토지주택공사 세종특별본부(본부장 김수일)는 행정중심복합도시를 저탄소 청정에너지 도시로 조성하기 위해 26일 공동으로 태양광 발전설비 제안공모를 공고했다고 밝혔다.

4개 기관이 공동으로 추진하는 이번 공모사업은 작년 말 관계기관 합동으로 중앙공원 1단계 주차장 부지를 조사·선정했다. 또 추가 협의를 통해 인접한 지역에서 산림청이 시행중인 국립수목원 주차장이 포함했다. 이는 약 3만7,000㎡의 면적에 예상 발전용량은 약 1.8MW 규모이다.

특히 이번 공모사업은 실무협의와 행복청이 운영하는 ‘에너지·환경자문단’의 자문을 거쳐 공모지침을 마련하는 등 정부혁신을 위한 기관 간 소통과 협업을 통해 추진됐다.

또한 이번 공모에서는 주변경관과의 조화를 고려한 창의적이고 그 간 제기되었던 디자인 개선에 중점을 뒀으며, 공공성 확보를 위한 주민편의시설도 사업시행자가 제안해 설치하게 된다.

수목원과 중앙공원 주차장에 태양광 설비가 설치되면 신재생에너지 생산과 더불어 수목원과 공원 관람객들에게 뜨거운 햇빛을 피할 수 있는 그늘막이 제공되는 등의 효과도 기대된다.

이 공모사업은 내달 2일에 현장설명회를 거친 후 9월 3일에 사업제안서를 접수하고, 관련 분야 전문가로 평가위원회를 구성해 사업제안서를 평가한 후 9월초에 사업시행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이 사업을 주관하는 행복청 정경희 녹색에너지환경과장은 미래의 안정적 에너지 이용 환경조성을 위해 신재생에너지 확충은 시급한 과제라며 행복도시를 저탄소 청정에너지도시로 조성하기 위해 관계기관과의 긴밀한 협의를 거쳐 다양한 신재생에너지원이 도입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