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에너지
동서발전, 동절기 에너지바우처 후원 시행
선병규 기자  |  redsun@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1.09  09:34:3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선병규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8일 오후 3시 울산시청에서 동절기 에너지바우처 후원 전달식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동서발전은 정부의 ‘에너지바우처 제도’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에너지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차상위계층 및 저소득 보훈가족 300가구에 총 3,000만 원 상당의 에너지바우처를 지급했다.

에너지바우처 제도는 기초수급자를 대상으로 바우처(이용권)를 지급하여 전기, 도시가스, 지역난방, 등유, LPG, 연탄 등 구입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도다.

또한 방한 장갑 7,500켤레를 장애인 복지시설 및 각 사업소 자매결연 시설에 함께 전달해 겨울철 취약 계층을 지원한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차상위계층, 저소득 보훈가족 등 에너지 지원이 필요한 가정에 따듯한 겨울을 전달할 수 있어 마음까지 따듯해지는 느낌”이라고 전했다.

동서발전은 2015년부터 에너지바우처 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시행해 2018년까지 총 1억 8,000만원 상당의 에너지바우처를 1,727개 가구, 34개 복지시설에 전달했다. 2018년부터는 하절기에도 냉방 지원을 시작해 2018년 7월 6,000만원 상당의 에너지바우처를 전달한 바 있다.

선병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김성환 “재생에너지가 더 빠르고 더 싸고 더 안전하다” 송영길 의견 반박
2
아이에스동서, 올해 대구·울산·부산서 5천 가구 분양
3
서울 접근성 개선된 3기 신도시 '빌리브 하남' 지정계약 열기 뜨거워
4
2019년 남양주 첫 더샵아파트 '남양주 더샵 퍼스트시티' 2월 분양
5
이봉관 서희건설 회장 내실경영 강화… 올해 지역주택조합 1만6천여세대 착공 예정
6
'마·용·성' 잇는 강북 로또··· 청량리 역세권 개발 스타트
7
똘똘한 한채 쏠림현상 커져··· 대형건설사 브랜드 아파트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