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환경
문재인 대통령, 조명래 환경부 신임 장관 임명“환경과 생태가치 수호하겠다” 일성
선병규 기자  |  redsun@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1.09  18:31:0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잏보=선병규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9일 조명래 신임 환경부 장관을 임명했다.

조명래 환경부 장관은 “국민이 마시는 물과 숨 쉬는 공기는 특히 막중한 책임 의식을 갖고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조 장관은 또 “환경과 생태 가치를 수호함과 동시에 다양한 분야와 대화·소통하며 균형적이고 합리적인 정책을 펼치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특히 “깨끗한 물 공급 등의 환경 서비스를 도서 지역 등도 불평등 없이 누릴 수 있도록 하겠다”며 “환경 보전과 개발이 사회 갈등으로 커지지 않도록 사전 예방에 힘쓰고, 사안 특성에 맞는 충분한 숙의 절차를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조 신임 장관에 대한 인사청문보고서는 소관 상임위인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에서 여야간 큰 이견을 보이면서 채택이 불발된 바 있다.

[관련기사]

선병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청약제도 개편 임박··· 막차·첫차 분양단지 '눈길'
2
한전, 우리사주조합 설립 위한 창립총회
3
GS건설 '자이', 닥터아파트 2018 아파트 브랜드파워 설문 1위
4
세종시 프리미엄 입지 ‘한신더휴 리저브 Ⅱ’ 12월 분양
5
내년도 지역 생활SOC예산 50% 증가...지자체는 시큰둥
6
LH, 노후산단 재생사업 최초 리츠 영업인가 취득
7
[2018 한국국제승강기엑스포] 11월 14일 개막… 국민안전.산업진흥 견인한다